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환경미화원의 울림

기사승인 2020.03.06  17:49:22

공유
default_news_ad1

- 더 어려운 이웃위해 1,000만원

코로나19 확산으로 지역사회 분위기가 침체한 가운데 익명의 독지가가 어려운 이웃을 위해 마스크 구매 성금을 기부해 사랑의 온정을 전했다.

4일 창녕군 남지읍에 따르면 지난 3일, 60대로 추정되는 한 여성이 남지읍 복지 행정센터로 들어와 신문지에 싸인 현금을 전달하며 “이웃을 위해 써 달라”는 의사를 밝혔다.

신문지 속에는 “돈이 없어서 마스크를 사지 못하는 나이 많은 어르신들과 장애우를 위해서 이 돈을 사용해 주세요”라는 짧은 편지와 함께 현금 1,000만 원이 들어있었다.

본인은 익명으로 성금만 조용히 전달하고 가려고 했으나 당시 남지읍 행정복지센터에 있던 주민들이 기부자가 현재 남지읍 기간제 환경미화원으로 근무하는 것을 알아채고 이를 남지읍에 알렸다.

손전식 남지 읍장은 “모두가 어려운 시기에 자신을 드러내지 않고 선행을 실천한 기부자에게 큰 감동을 받았다”며, “기부자의 뜻에 따라 어려운 계층에게 큰 힘이 될 수 있도록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비사벌뉴스 bsb2718@hanmail.net

<저작권자 © 비사벌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