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2021년 벼 조기재배 첫 수확 실시

기사승인 2021.08.14  09:30:36

공유
default_news_ad1

- = 경남도내 2021년 조생종 햅쌀 첫 벼베기 행사 =

창녕군(군수 한정우)과 한국쌀전업농창녕군연합회(회장 이주호)는 6일 창녕읍 용석리에서 창녕군 쌀전업농 임원단 및 지역주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21년 벼 조기재배(품종: 진옥) 첫 수확 행사’를 진행했다.

전용 육묘장에서 생산한 육묘를 군 예산 지원을 통해 올해 4월에 일괄 납품 받아 모내기를 완료하고, 115일 만인 8월 6일 경남에서 처음으로 벼 수확을 하게 됐다.

한정우 군수는 “코로나19와 농촌일손 부족 등으로 어려움이 많은 상황에서도 큰 피해없이 수확을 할 수 있어 다행”이라며 “햅쌀 조기 출하가 군 대표 농산물인 양파, 마늘과 더불어 농가소득 1억원 시대를 여는 밑거름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주호 회장은 “진옥벼는 조생종으로 수량이 양호하고 식미가 좋은 것으로 평가받고 있으며, 수확한 쌀은 햅쌀 시장 선점을 위해 롯데유통 계열사 전국 800여개 매장으로 납품된다”고 전했다.

군의 조기재배 계약 농가는 총 195농가 100㏊ 규모로, 조기재배는 수확 시기를 앞당겨 태풍 등과 같은 기상재해를 최소화하고, 노동력을 분산해 농번기 일손부족 해결에 도움이 되고 있어 농가로부터 큰 호응을 받고 있다.

비사벌뉴스 bsb2718@hanmail.net

<저작권자 © 비사벌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